기사 (전체 43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김덕수 기자의 마을과 사람] 43. 금남동 5통 경현동
한수제물레길 따라 벚꽃 명소로 액맥이굿 전통 이어오는 마을신라시대 창건 다보사 보물과 국립숲체원·인공폭포 둥 관광객 발길 이어져당산나무 주변 물길의 물레방앗간과 우물·빨래터에 사람들 어울리던 기억 “산중에서 키운 것이라 김치를 담그면 익어도 물러지지
김덕수 객원기자   2024-04-14
[김덕수 기자의 마을과 사람] 42. 금천면 신가4리 당가마을
당나라 때부터 살기 시작했다는 마을에 선사시대 유물 발굴갈퀴나무 귀해 불땀 없는 볏짚으로 밥하고 찬물에 빨래하며 살던 기억광주·빛가람동 가까워 10여가구 외지인들 들어와 사는 지석강변 마을 당나라 때부터 사람들이 살았다 하여 당가마을이라 했다고 한다.
김덕수 객원기자   2024-03-25
[김덕수 기자의 마을과 사람] 41. 영산동 2~4통 선창
도시재생으로 부활 꿈꾸는 상업중심…홍어 숙성 명맥 유지영산강에서 재첩잡고 물놀이하던 어릴적 추억에 짠물집 물로 배추 절이기도쌀·소금 창고며 동척, 일본인 가옥 등 일제 수탈흔적과 유일 내륙등대 있어 영산강변을 매립한 평지엔 일본인들이 살고
김덕수 객원기자   2024-03-10
[김덕수 기자의 마을과 사람] 40. 노안면 금안동
금안권역·공간 정비사업 등 ‘호남 3대 명촌’ 명성 회복 기대 금안리 일대 12개 마을이 하나의 공동체…일제 이전까진 금안면으로 불려정가신·신숙주 등 인물 많고 서원·정자·고인돌 즐비한 살아있는 박물관 고려시대 첨의중찬(종1품)을 지낸 정
김덕수 객원기자   2024-02-26
[김덕수 기자의 마을과 사람] 39. 송월동 7통 내동마을
영화촌에 시청 등이 들어올 때 새로 조성된 택지로 이주해 와 목포·해남·완도 등 오가는 차들로 흙먼지 날리던 국도1호선 신작로 지나복숭아·감·배 재배해 생계 꾸려…평택임씨 향선재와 600년 기념 은목서 나주시청을 감싸 안은 대포리봉의 산허
김덕수 객원기자   2024-02-04
[김덕수 기자의 마을과 사람] 38. 다도면 신동2리 신촌마을
나주 쌀·한라봉으로 만든 참주가 라봉, 대한민국 탁주대상에또래들과 꼴 베고 개구리잡던 추억 가득한 고향으로 돌아오려 집터 정비한달 내 품앗이로 모심고 농사짓던 시절…감나무밭을 명소로 가꾸려 노력 “참주가 덕에 마을이 삐까번쩍해졌다고 어르신
김덕수 객원기자   2024-01-21
[김덕수 기자의 마을과 사람] 37. 빛가람동 12~14통 우미린아파트
유전저수지·300년 넘은 벚나무 남은 닭밭마을에 만든 아파트선산이장 확인 못하고 ‘현금다발’외지인 투기도 모른 채 혁신도시 만들어1,078세대 2,647명…빛가람동 유일 수영장에 잔디밭 중앙광장 산책 즐겨 마을이 반달 모양이라 하여 달밭으
김덕수 객원기자   2024-01-01
[김덕수 기자의 마을과 사람] 36. 반남면 흥덕4리 옥련마을
폐타이어·목재 등에 특수형광색 꾸며 ‘청정전남 으뜸마을’마을 남쪽 도로변 4가구는 영암군…1950년대 중촌보다 뒷등이 더 커져초대 정순규 면장이 연꽃에서 마을 이름…열녀상·효부상 받은 이경애 씨 옥련마을에 경사났다. ‘청정전남
김덕수 객원기자   2023-12-17
[김덕수 기자의 마을과 사람] 35. 성북동 2통
실핏줄같은 골목길에 나주사람들의 역사와 문화 녹아있어항일의병유적에 나주세무서·우체국, 병원·약국 등 상가 즐비한 중심지호남 최초 쌀도정공장과 양곡창고는 도시재생 통해 복합문화공간 탈바꿈 “양복쟁이로 60년을 살았어. 집 사서 여기로 온 지도 36년이여
김덕수 객원기자   2023-12-10
[김덕수 기자의 마을과 사람] 34. 문평면 산호리 1구 남산마을
우산각 5·샘 6·가게 4곳 있던 문평면에서 가장 큰 마을겨울에 가마니짜서 이고 물 건너 산 넘어 함평장에 팔아 아이들 설빔 해줘40명 동창이 마을의 동·서·위·아래로 나눠 놀고…농토 많아 특작 없어 문평면에서 가장 크고 앞서간다 하여 ‘
김덕수 객원기자   2023-11-26
[김덕수 기자의 마을과 사람] 33. 세지면 벽산리 2구 산계마을
설날이면 영사재에 모여 합동세배 올리던 광산김씨 집성촌세지면을 관류하는 금천을 바라보고 성덕산 아래에 있어 맷계로 불려청동기 지석묘군 잡초 속에 방치…75년째 대빗자루 만드는 김기옥씨 세지면을 관통하여 흐르는 금천은 산계마을 아이들의 물놀
김덕수 객원기자   2023-11-13
[김덕수 기자의 마을과 사람] 32. 왕곡면 신원리 2구 봉학마을
저수지에 학 많고 비닐하우스·배 기르는 전형적인 농촌마을나주 유일 죽재사 있고 역터·원터 추정되는 유물 기록있지만 확인 안돼정월대보름에 걸궁 치고 쥐불놀이하며 음식 나누던 풍습 사라져 아쉬움 마을 앞 저수지에 학이 내려앉는다. 조선시대 중반에 나주목사
김덕수 객원기자   2023-10-30
[김덕수 기자의 마을과 사람] 31. 빛가람동 1, 2통 에듀캐슬아파트
참여정부 국가균형발전 상징…2014년 빛가람동에 첫 입주LH 부정이미지 개선코자 3년여 노력 끝에 올 8월에 아파트이름 변경“여존히 상권 미약하고 2030세대 없어 활력 떨어진 빛가람동” 우려 빛과 가람의 도시. 광주광역시와 전라남도가 함
김덕수 객원기자   2023-10-16
[김덕수 기자의 마을과 사람] 30. 봉황면 철야마을
덕룡산 아래 산 좋고 물 좋은 철야현의 현청이 있던 마을고인돌이 있는 숲쟁이와 만호정 팔경은 철야마을의 오랜 역사 보여줘마을 앞까지 물 들어오고 이천서씨·진주정씨 사당과 효열비 넘쳐나 쌓인 시간의 무게가 마을 곳곳에 드러난다. 마한 54개 부족국가 중
김덕수 객원기자   2023-09-25
[김덕수 기자의 마을과 사람] 29. 산포면 등수리 1구 등개마을
황새바위와 당산나무 등 6당산에 해마다 제 지내고 화합 도모마을 앞까지 바닷물 들어왔고 점토질에서 생산된 황새가 머무는 쌀 출시조선시대 호구총서에 남평현 등개면 처음 나와…2007년 샛터마을 분구 ‘끄트머리에 오리모양의 조형물이 달린 전봇
김덕수 객원기자   2023-09-11
[김덕수 기자의 마을과 사람] 28. 영산동 10통
전남남부 도매시장 오일장 옮기고 발길 끊긴 골목은 ‘썰렁’영산포경제 중심지 본영동 기억하며 영산강서 물놀이하고 재첩잡던 주민들인근 논에 농사짓고 생선 팔아 생계 꾸려…마을회관조차 없어 모이지 못해 일제식민치하에서 일인들이 모여 살던 중심시
김덕수 객원기자   2023-08-27
[김덕수 기자의 마을과 사람] 27. 남평읍 오계리1구 석치마을
전남 10대 고품질 브랜드 선정된 ‘왕건이 탐낸 쌀’ 첫 재배지석천 제방 쌓기 전엔 집 앞까지 침수…배수펌프장 없어 논밭 잠기기 빈번농사짓기 위해 3구서 분가해 와 마을 형성, 큰 나무 없고 위·아래 마을로 ‘왕건이 탐낸 쌀 전남 10대
김덕수 객원기자   2023-08-06
[김덕수 기자의 마을과 사람] 26. 동강면 진천리 1구 내동(운정)마을
JP 자금과 DJ 고향 돌로 지은 마을창고는 DJP연합의 상징영산강 지류 삼포천 진천포에서 뱃길로 목포 오가고 갈대빗자루 만들어너른 진천들에서 쌀농사 짓고 바닷고기며 맛조개·게 잡으며 살던 기억 “김대중 대통령 고향인 하의도 돌을 진천포까지 배로 싣고
김덕수 객원기자   2023-07-24
[김덕수 기자의 마을과 사람] 25. 송월동 2통 토계마을
소채조합과 단무지공장, 상가와 민박집에 외지인들 북적여영산강 물길 막히기 전 하루 두 번 바닷물 들고나 바닷고기 구워먹던 추억큰 비로 농사 망쳐 찰기 없는 정부미 잊지 못하고 90세 넘는 어르신 많아 ‘동트는 아침에 쟁기를 지게에 지고 이곳 방죽목에서
김덕수 객원기자   2023-07-10
[김덕수 기자의 마을과 사람] 24. 노안면 학산리 문화마을
인근 마을 주민들과 새로 이사온 사람들 어우러진 문화마을영산강에 접하고 교통 편해 전투기 소음 사라지면 문화적 풍요 커질 듯한양 가던 선비들이 씨 뿌린 해송이 숲 이루고 여전히 마르지 않는 샘 편리, 풍요, 아름다움, 교양, 세련, 우아함... ‘문화
김덕수 객원기자   2023-06-26
 1 | 2 | 3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전남 나주시 빛가람로 685 비전타워 206호 나주투데이  |  대표전화 : 061)334-1102~3  |  팩스 : 061)334-1104
등록번호 : 전남 다00334   |  발행인 : 윤창화  |  편집인 : 이철웅  |  e-mail : njt2001@hanmail.net
Copyright © 2013 나주투데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