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5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간이역에서 만난 문학작품] 봉황새도 울던 명봉鳴鳳역 (2)
이렇게 봉황이 울었다는 이름의 역에 아버지를 그리는 소녀 고정희는 울었다. 서러움이 밀려오고, 그리움이 밀려오고, 아쉬움이 남을 때는 누구라도 안 울 재간이 없다. 그것은 삭막한 사막과 같은 마음이 아니라, 감정의 샘물이 마음속 깊은 곳으로부터 보를
나주투데이   2023-05-29
[간이역에서 만난 문학작품] 봉황새도 울던 명봉鳴鳳역
명봉역. 광주송정역에서 경전선 무궁화호 열차에 몸을 담으면 극락강 철교를 달려 서광주역과 효천역을 지난다. 열차가 화순역에 이르기 전 남평역과 앵남역은 이름뿐으로 폐역이 되었다.화순역을 떠난 열차는 지석천 옆 영벽정에 철교와 함께 그림 같은 배경이 되
나주투데이   2023-05-15
[간이역에서 만난 문학작품] 사평역을 대신했던 나주 남평南平역
생각해 보시라, 송이눈이 하염없이 내리는 산골의 밤풍경. 톱밥이 난로에서 불꽃처럼 타오르는 장면. 성에가 잔뜩 낀 유리창의 모습 등 모두가 가슴에 담은 기억 하나와 같이 수수하고 아련한 슬픔이 함께 하기에 더 아름다운 것이다. 슬픔은 즐거움이 아니다.
나주투데이   2023-04-24
[간이역에서 만난 문학작품] 사평역을 대신했던 나주 남평南平역 2
1925년 을축년 대홍수로 집은 죄다 사라지고 모래밭으로 남았다. 그래서 모래벌이라고도 불렀다. 달리 남평 인근 화순에도 예전에 남면이었으나 지금은 사평면으로 개칭된 곳이 있다.그러나 중요한 것은 시 제목에서 사평은 가상의 지명일 뿐이다. 시골 어디를
나주투데이   2023-04-09
[간이역에서 만난 문학작품] 사평역을 대신했던 나주 남평南平역
나주투데이는 이번 호부터 ‘간이역에서 만난 문학작품’란을 신설하여 김채석 작가의 문학기행문인 '간이역' 시리즈를 연재한다. 그 첫 번째 작품으로 김채석 작가의 '사평역을 대신했던 남평역'을 선보인다. 작가의 간이역 시리즈를 통해 독자들은 오래전 앨범
나주투데이   2023-03-26
 1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전남 나주시 빛가람로 685 비전타워 206호 나주투데이  |  대표전화 : 061)334-1102~3  |  팩스 : 061)334-1104
등록번호 : 전남 다00334   |  발행인 : 윤창화  |  편집인 : 이철웅  |  e-mail : njt2001@hanmail.net
Copyright © 2013 나주투데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