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12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간이역에서 만난 문학작품] 4. 예를 구하는 고장의 문턱 구례구求禮口역 (3)
남으로는 길손이와 감이와 스님과 산 깊은 곳에 맑은 물과 같이 깨끗하고, 아름답고, 따뜻한 『오세암』의 동화작가 정채봉이 순천 해룡에서 태어나고, 「“무진엔 명산물이??? 뭐 별로 없지요?” 그들은 대화를 계속하고 있었다. “별게 없지요. 그러면서도
나주투데이   2023-09-11
[간이역에서 만난 문학작품] 4. 예를 구하는 고장의 문턱 구례구求禮口역 (2)
나는 주로 가을날에 여행을 떠난다. 변명하자면 겉으로는 마음에 무언가가 익어가는 것 같고, 타들어 가는 것 같아도 변덕스러움이 없이 차분하게 먼 곳을 보게 되는 게 좋아서다. 그래서 찾은 곳은 섬진강이 발아래로 흐르고, 그 너머 지척에 웅대한 지리산이
나주투데이   2023-08-27
[간이역에서 만난 문학작품] 4. 예를 구하는 고장의 문턱 구례구求禮口역 (1)
내가 아는 구례는 전라도 곡성의 동쪽, 광양의 북쪽, 남원의 남쪽, 경상도 산청과 하동의 서쪽에 위치하고, 지리산의 품에 있는 남원, 함향, 산청, 하동 중에서 서남쪽에 위치한다. 진안으로부터 흘러온 섬진강과 남원에서 오는 요천과 순천 주암에서 잠시
나주투데이   2023-08-06
[간이역에서 만난 문학작품] 어머니의 손을 놓고 돌아선 고모(顧母)역 (3)
필시 피난 가다 헤어지게 되면 하루에 두 번씩 다리가 들린다는 영도다리에서 만나자 했던 그때를 떠올리는 모습이 역력했다. 그런데 유호 작사 손목인 작곡의 노래로 도무지 믿을 수 없는 노래가 있다. 〈아내의 노 뎬. “임께서 가신 길은 영광의 길이옵기에
김채석 작가   2023-07-24
[간이역에서 만난 문학작품] 어머니의 손을 놓고 돌아선 고모(顧母)역 (2)
작곡가 박시춘은 우리 대중 가요사에서 빼놓을 수 없는 인물이다. 대표곡은 남인수가 부른 〈애수의 소야곡〉이며 이 곡과 함께 명성을 얻기 시작해 〈가거라 38선〉, 〈굳세어라 금순아〉 등 수많은 히트곡이 있지만, 오점도 있다. 〈아들의 혈서〉, 〈결사대
나주투데이   2023-07-10
[간이역에서 만난 문학작품] 어머니의 손을 놓고 돌아선 고모(顧母)역 (1)
대중가요 〈비 내리는 고모령〉의 가사 내용과 같이 어머니의 손을 놓고 돌아본다는 이별의 의미가 담긴 고모역은 주소명 이름 대구 수성구 고모로 208에 있다. 지금은 학교를 더 이상 운영하지 않는다는 폐교(廢校)이나 학교가 문을 닫고 수업을 중지한 폐교
나주투데이   2023-06-26
[간이역에서 만난 문학작품] 봉황새도 울던 명봉鳴鳳역 (3)
다른 꽃들은 교실 안 초등학생들이 선생님의 질문에 “저요. 저요.”하며 서로 자기를 시켜달라고 하는 것처럼 질리도록 보아 달라는 듯 화려함을 뽐내는 데 반해, 옥잠화는 지난날에 막 시집온 새색시보다 더 수줍어 보인다. 달리 사람으로 말하면 매사에 조용
나주투데이   2023-06-11
[간이역에서 만난 문학작품] 봉황새도 울던 명봉鳴鳳역 (2)
이렇게 봉황이 울었다는 이름의 역에 아버지를 그리는 소녀 고정희는 울었다. 서러움이 밀려오고, 그리움이 밀려오고, 아쉬움이 남을 때는 누구라도 안 울 재간이 없다. 그것은 삭막한 사막과 같은 마음이 아니라, 감정의 샘물이 마음속 깊은 곳으로부터 보를
나주투데이   2023-05-29
[간이역에서 만난 문학작품] 봉황새도 울던 명봉鳴鳳역 (1)
명봉역. 광주송정역에서 경전선 무궁화호 열차에 몸을 담으면 극락강 철교를 달려 서광주역과 효천역을 지난다. 열차가 화순역에 이르기 전 남평역과 앵남역은 이름뿐으로 폐역이 되었다.화순역을 떠난 열차는 지석천 옆 영벽정에 철교와 함께 그림 같은 배경이 되
나주투데이   2023-05-15
[간이역에서 만난 문학작품] 사평역을 대신했던 나주 남평南平역
생각해 보시라, 송이눈이 하염없이 내리는 산골의 밤풍경. 톱밥이 난로에서 불꽃처럼 타오르는 장면. 성에가 잔뜩 낀 유리창의 모습 등 모두가 가슴에 담은 기억 하나와 같이 수수하고 아련한 슬픔이 함께 하기에 더 아름다운 것이다. 슬픔은 즐거움이 아니다.
나주투데이   2023-04-24
[간이역에서 만난 문학작품] 사평역을 대신했던 나주 남평南平역 2
1925년 을축년 대홍수로 집은 죄다 사라지고 모래밭으로 남았다. 그래서 모래벌이라고도 불렀다. 달리 남평 인근 화순에도 예전에 남면이었으나 지금은 사평면으로 개칭된 곳이 있다.그러나 중요한 것은 시 제목에서 사평은 가상의 지명일 뿐이다. 시골 어디를
나주투데이   2023-04-09
[간이역에서 만난 문학작품] 사평역을 대신했던 나주 남평南平역
나주투데이는 이번 호부터 ‘간이역에서 만난 문학작품’란을 신설하여 김채석 작가의 문학기행문인 '간이역' 시리즈를 연재한다. 그 첫 번째 작품으로 김채석 작가의 '사평역을 대신했던 남평역'을 선보인다. 작가의 간이역 시리즈를 통해 독자들은 오래전 앨범
나주투데이   2023-03-26
 1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전남 나주시 빛가람로 685 비전타워 206호 나주투데이  |  대표전화 : 061)334-1102~3  |  팩스 : 061)334-1104
등록번호 : 전남 다00334   |  발행인 : 윤창화  |  편집인 : 이철웅  |  e-mail : njt2001@hanmail.net
Copyright © 2013 나주투데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