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530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기획/연재] 《기자와 살인자》 재닛 맬컴(지은이)
기자에게 진실한 윤리란 뭘까…저널리즘에 대한 낯선 질문한 남자가 아내와 두 딸을 살해했다는 죄목으로 투옥됐다. 살인자는 범죄 사실을 끝내 부인했다. 한 르포 기자가 이 사건을 밀착 취재한 내용을 책으로 출간했다. 4년이 넘는 취재 기간에
이철웅 편집국장   2015-12-13
[기획/연재] 《판결을 다시 생각한다》 김영란(지은이)
최초의 여성대법관, 우리 사회법과 민주주의를 말하다대한민국 최초의 여성 대법관으로서 재직 당시 ‘소수자의 대법관’으로 불리며 진보적 의견으로 많은 관심과 지지를 모았고, 전관예우를 거부한 ‘아름다운 퇴임’ 이후에도 우리사회의 부정부패에 맞선 ‘김영란법
이철웅 편집국장   2015-12-06
[기획/연재] 《나라 없는 나라》 이광재(지은이)
우리에게 가장 현재적인 사건으로 재구성한 동학농민혁명!제5회 혼불문학상 수상작 《나라 없는 나라》가 출간됐다. 혼불문학상은 우리시대 대표소설 「혼불」의 작가, 최명희의 문학정신을 기리기 위해 2011년에 제정됐고, 1회 〈난설헌〉, 2회 〈프린세르 바
이철웅 편집국장   2015-11-28
[기획/연재] 《당신-꽃잎보다 붉던》 박범신(지은이)
치매를 통한 사랑의 완성 그려영원한 청년작가 박범신이 신작 장편 소설 《당신-꽃잎보다 붉던》을 펴냈다. 42년 전 문단에 데뷔한 작가의 마흔 두 번째 장편소설이다. 이 책은 순애보다, 5년 전 소설 로 노년의 꺼지지 않는 욕망을 조명했던 작가는 이번엔
이철웅 편집국장   2015-11-22
[기획/연재] 《박정희 장군, 나를 꼭 죽여야겠소》김학민, 이창훈(지은이)
남과 북 모두에게 잊혀진 인물, 황태성1963년 12월 14일 오전, 인천의 한 군부대에서 몇 발의 총성이 울렸다. 일생을 일제의 압제와 침탈에 저항하고 투쟁했던 한 남자의 최후이자, 1950년 한국전쟁에 이은 6,70년대 극단의 증오와 불신으로 점철
이철웅 편집국장   2015-11-15
[기획/연재] 《자기 앞의 생》 에밀 아자르(지은이)
열네 살 소년 모모의 슬프고 아름다운 이야기40여 년 전에 읽었던 소설을 다시 읽고 소개한다. 당시 문학에의 꿈을 키우면서 문학 월간지 〈문학사상〉을 열독하던 중 1976년 문학사상 출판사에서 출판한 이 소설을 처음 읽었다. 《자기 앞의 생》은 197
이철웅 편집국장   2015-10-31
[기획/연재] 《라면을 끓이며》 김훈(지은이)
“먹고 산다는 것의 안쪽을 들여다보는 비애悲哀”소설가 김훈의 산문집 《라면을 끓이며》가 출간되었다. 이 산문집은 오래 전에 절판되어 애서가들로 하여금 헌책방을 찾아다니게 한 김훈의 전설적인 산문집 〈너는 어느 쪽이냐고 묻는 말들에 대하여, 2002년〉
이철웅 편집국장   2015-10-25
[기획/연재] 《실종작가 이태준을 찾아서》 안재성(지은이)
소설가의 의해 복권된 이태준의 삶소설가 안재성의 《실종작가 이태준을 찾아서》가 출간됐다, 한국근대문학의 대표적 작가이며 특히 현대소설의 완성자로 평가되는 이태준. 광복 후인 1946년 월북했다가 역사의 미아가 되어 사라진 이태준의 삶을 그가 남긴 자전
이철웅 편집국장   2015-10-16
[기획/연재] 정운영 선집 《시선》 정운영(지은이)
‘우리시대의 논객’ 정운영 사후 첫 선집마르크스 경제학자이자 경제평론가로, 시사프로그램 진행자 등으로 활동하며 좌우를 막론한 최고의 논객이자 당대의 문장가로 호명되었던 정운영을 다시 만난다. 이 책은 그가 세상을 떠난 지 10년 만에 펴내는 선집으로
이철웅 편집국장   2015-10-04
[기획/연재] 《쿠바, 혁명보다 뜨겁고 천국보다 낯선》 정승구(글, 사진)
“쿠바가 가르쳐주는 행복의 기술”지난 7월 20일 미국과 쿠바는 워싱턴과 아바나에서 각각 대사관을 재개설함으로써 1961년 국교 단절 이후 양국 관계를 완전히 정상화했다. 현실사회주의 붕괴와 금융 세계화 열풍 속에서도 ‘쿠바 혁명’은 꿋꿋하게 살아남았
이철웅 편집국장   2015-09-20
[기획/연재] 《역사와 책임》 한홍구(지은이)
“바로잡지 못한 역사는 반복된다”지금 우리 사회는 1970년대와 과연 얼마나 다른가? 아니 1940년대, 1950년대와는 또 얼마나 다른가? 왜 부끄러운 역사는 극복되지 않고 반복되는가? 절망의 오늘을 견디는 이들에게 던지는 한홍구의 가슴 뜨거워지는
이철웅 편집국장   2015-09-11
[기획/연재] 《접속 1990》 김형민(지은이)
들리니 1990년대! 들린다면, 응답하라 나의 1990년대여1990년대가 얼마 전부터 다시 재조명되기 시작했다. 무한도전의 ‘토토가’와 드라마 ‘응답하라’ 시리즈의 열풍은 1990년대를 하나의 트렌드로 만들었다. 그 시대를 살아온 이들뿐만 아니라 그
이철웅 편집국장   2015-09-06
[기획/연재] 《이기는 야당을 갖고 싶다》 금태섭(지은이)
“대선 때 안철수 사퇴는 ‘최악의 수’였다”《이기는 야당을 갖고 싶다》는 2012년에서 2014년까지 안철수 캠프 상황실장으로 활동하고, 이후 새정치민주연합 대변인을 지낸 금태섭 변호사가 '대통령 선거전'의 한가운데서 직접 보고 경험했던 일화를 고스란
이철웅 편집국장   2015-08-30
[기획/연재] 《행복한 세계 술맛 기행》니시카와 오사무(지은이)
“맛있는 술과 안주를 찾아 지구 한바퀴”《행복한 세계 술맛 기행》은 세계 여러 나라의 다양한 술과 안주를 찾아 떠나는 여행서다. 세계 각국의 여행담과 술에 얽힌 추억을 유니크한 필치로 풀어내고 있는 이 책은 풍부한 사진과 함께 40년 간 명주(銘酒)여
이철웅 편집국장   2015-08-23
[기획/연재] 《조용헌의 휴휴명당》 조용헌(지은이)
생생한 에너지 샘솟는 하늘이 내린 땅 22곳땅의 기운은 가는 곳 마다 다르다. 묵직한 기운, 단단한 기운, 밝은 기운, 침침한 기운, 나를 푸근하게 받아들이면서 생생한 에너지를 주는 땅이 있고, 어두운 기운이 밀려와 우울해 지는 땅이 있다. 역사적으로
이철웅 편집국장   2015-08-09
[기획/연재] 《생각대로 일하지 않는 사람들》 제리 하이비(지은이)
“조직을 파멸시키는 암묵적 동의”《생각대로 일하지 않는 사람들》 은 머리는 NO인데 입은 YES라 말하는 조직근성, 다들 찬성하는데 나만 반대할 수 없는 없다는 생각이 조직과 나의 미래를 파멸로 이끌고 있음을 말해주는 역설을 얘기한다. 이 책은 눈치보
이철웅 편집국장   2015-08-02
[기획/연재] 《미완의 꿈》 성유보(지은이)
“한 개인의 삶에 투영된 한국 현대사의 질곡”지난해 10월 갑작스레 훌쩍 떠나버린 언론인 성유보의 회고록이 책으로 나왔다. 지난해 전반기에 한겨레신문에 ‘길을 찾아서’라는 제목으로 연재했던 글들을 담은 책이다. 한국 언론 민주화 운동의 한 가운데 서
이철웅 편집국장   2015-07-17
[기획/연재] 《어떻게 죽을 것인가》 아툴 가완디(지은이)
아름다운 죽음은 없다. 그러나 인간다운 죽음은 있다!생명이 있는 모든 것들은 언젠가 죽는다. 인간도 예외가 아니다. 이는 전혀 놀랍거나 새로운 사실이 아니다. 그러나 우리는 이 사실을 때론 잊는다. 오늘날 우리는 가능한 한 오래 살기를 꿈꾸며, 현대
이철웅 편집국장   2015-07-12
[기획/연재] 《사람들은 왜 그 한마디에 꽂히는가》 샘 혼(지은이)
“사람을 끌어당기는 말의 비밀”단번에 관심을 사로잡고 좀 더 알고 싶게 만드는 힘! 이 책의 저자이자 커뮤니케이션 전문가 인 샘 혼(Sam Horn)은 자신이 고안해낸 독창적인 ‘인트리그 기법’을 통해 그 힘을 얻을 수 있다고 말한다.이 책의 내용은
이철웅 편집국장   2015-07-05
[기획/연재] 《판결 & 판결》 김용국(지은이)
“한번 읽고 평생 써먹는 생활법률 완전정복”판결을 있는 그대로 비평할 수 없을까. 그러려면 판결의 속살을 보여주어야 한다, 이 책은 이러한 문제의식 속에서 출발했다. 법은 딱딱한 법전 속에만 똬리를 틀고 있는 게 아니다. 오히려 알게 모르게 우리 가까
이철웅 편집국장   2015-06-28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전남 나주시 빛가람로 685 비전타워 206호 나주투데이  |  대표전화 : 061)334-1102~3  |  팩스 : 061)334-1104
등록번호 : 전남 다00334   |  발행인 : 윤창화  |  편집인 : 이철웅  |  e-mail : njt2001@hanmail.net
Copyright © 2013 나주투데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