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획/연재 | 시가 있는 월요일
어린양을 키우는 정성으로2015신년시
전숙  |  ss8297@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569호] 승인 2014.12.31  00:15:46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바람이 분다                           
정수루에 바람이 분다
나주의 신문고 정수루에 새 바람이 분다
불평등의 역사를 깨치는 혁신의 새 바람이 분다

장좌불와의 정신으로
수천 년을 바위처럼 버틴 고도에서
이웃을 품으며 평화를 사랑했던
마한의 바람들이 깨어나고 있다
금동관과 금동신발, 옥구슬이 떠가는 저 역사의 구름
마한의 하늘에서도 저렇듯 눈부시게 날개 쳤으리라

나주에서 새시로 깨어나는 빛가람혁신도시
이제 나라의 새 심장으로 쿵쾅쿵쾅 박동을 시작하노니
빛가람은 나라를 밝히는 나라의 큰 빛이다
빛가람은 국토를 먹이는 국토의 대가람이다
이 우람한 빛줄기로 눈물뿐인 뒷골목까지 환하게 밝히리라
이 뜨거운 혈맥으로
가슴 서늘한 실핏줄까지 훈훈하게 먹이리라

어린양 한 마리가 가시밭을 헤매면
아흔아홉의 성한 백두대간도 몸져눕는다
헤매는 눈물 한 방울을 기어이 찾아낼 정성으로
스러져가는 푸른 희망을 기필코 되살려낼 다짐으로
아버지의 이마처럼 깊이 주름진 쌀농사도
어머니의 허리처럼 폭삭 주저앉은 밭농사도
저 햇살처럼 따뜻하게 펼치리라
저 달빛처럼 다정하게 안으리라

새 아침에, 부활한 마한의 새 바람이 분다
혁신의 새 바람이 정성을 다하여 분다
풀꽃의 실뿌리까지 허리를 펴는 새 빛이 비추어온다
조약돌의 발바닥까지 춤을 추며 흘러가는 새 강이 발원한다
둥실둥실 나주빛가람혁신 푸른 양떼의 새해가 밝아온다!
나주빛가람혁신 푸른 양떼의 새 해가 둥둥둥둥 솟구친다!

전숙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1
나주시 인사발령(2020. 7. 1.자)
2
강인규 나주시장…시정 질의 답변 태도 논란 제기되
3
지차남 의원…‘생활정치형’ 시정 질의로 눈길 끌어
4
신정훈 정치의 민낯
5
알맹이 없는 농업진흥재단 관리전략 용역보고회
6
윤정근 의원…용기 있는 선택, 아름다운 도전
7
터질 듯 말 듯, 아슬아슬한 나주시
8
나주 과수 농민들, “냉해피해 특별대책 마련하라”
9
더불어 민주당 나주시의회 후반기 부의장, 상임위원장 후보 경선
10
제8대 나주시의회 후반기 원구성 마쳐… 김영덕 의장 선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전남 나주시 예향로 3803 (이창동) 2층 나주투데이  |  대표전화 : 061)334-1102~3  |  팩스 : 061)334-1104
등록번호 : 전남 다00334   |  발행인 : 윤창화  |  편집인 : 이철웅  |  e-mail : njt2001@hanmail.net
Copyright © 2013 나주투데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