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여성
나주 역사문화 작품화 ‘영산연가’ 공연 선 보인다10일 저녁 7시 나주시립국악단 제4회 정기 연주회
나주투데이  |  njt2001@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608호] 승인 2015.12.13  21:29:11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영산강 역사문화의 중심지인 나주시가 고대부터 현대까지의 2천년 나주역사문화를 작품화한 '영산연가(榮山戀歌)'가 지난 10일 나주문화예술회관에서 공연됐다. 

이번 공연은 '나주 文明을 노래하다 영산연가'라는 주제로 2천년동안 나주를 중심으로 살아왔던 사람들의 문명의 역사를 노래하고 새로운 문명의 주인으로서 새천년을 준비하자는 이야기를 담은 대서사극으로, 총 74명의 나주시립국악단과 나주시립합창단원이 출연하는 대규모 공연이며 누구나 볼 수 있도록 무료공연으로 진행됐다.

총 8장으로 구성된 공연은 연주, 무용, 소리, 퍼포먼스, 합창 등이 어우러진 종합공연으로 기획되었으며, 연출과 안무에 이영일 가천대학교 연기예술학과 교수, 작곡에 황호준 작곡가 등 국내 최고의 전문가들이 참여하여 호남을 대표하는 브랜드 작품으로 탄생시켰다.

나주시립국악단은 지난 2005년 나주삼현육각연주단으로 창단되어 나주전통예술을 전승 발전하다가 2012년 나주시립국악단으로 개편되어 나주를 대표하는 문화예술사절단으로 활발한 공연을 펼쳐 왔다.

특히 2015년 국내에서는 최초로 영산강 황포돛배에서 매주 토요일 선상공연을 통해 관광객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으며, 지난 5월 12일 한국전력공사 빛가람홀에서 '풍류 한마당'을 개최하여 2,000명이 넘는 관객의 폭발적인 반응을 이끌어낸 바 있다.

나주시는 이번 초연을 계기로 앞으로 외부초청공연과 다양한 행사를 통해 나주 역사문화를 홍보하는 대표 브랜드 작품으로뿐만 아니라 매 장마다 별도 공연작품으로 활용해 나갈 계획이다.

강인규 시장은 "영산강을 따라 이어온 2천년 역사문화는 나주뿐만 아니라 광주전남의 역사가 모두 녹아 있는 것으로 우리의 문화를 21세기에 맞는 공연작품형태로 세상에 널리 알림으로써 우리 광주전남인의 자긍심을 높이고 나주를 중심으로 역사문화의 땅이라는 이미지를 강화하는데 큰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나주투데이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1
45. 다시면 운봉1리 백동·백운마을
2
미술관 천장에서 물이 뚝뚝
3
‘영양 가득, 온정 듬뿍’ 다도면 지사협, 취약계층 밑반찬 지원
4
진정한 용서란 한발씩 발걸음을 떼어놓는 여정
5
한국에너지공대생 만난 한전 사장 “세계 무대서 활약 확신”
6
‘농촌 일손 천군만마’ 필리핀 외국인 계절근로자 50명 입국
7
‘의병장 출신지’ 공무원, 고향사랑으로 뭉쳤다
8
굿바이 어린이집?
9
나주시, ‘24년 정부합동평가 정성평가부문 도내 1위 첫 달성
10
나주시, ‘생활쓰레기’ 조례‧규칙 개정안 입법 예고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전남 나주시 빛가람로 685 비전타워 206호 나주투데이  |  대표전화 : 061)334-1102~3  |  팩스 : 061)334-1104
등록번호 : 전남 다00334   |  발행인 : 윤창화  |  편집인 : 이철웅  |  e-mail : njt2001@hanmail.net
Copyright © 2013 나주투데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