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획/연재 | 시가 있는 월요일
절개지
전숙  |  ss8297@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578호] 승인 2015.03.29  22:01:44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길이 절단 났습니다
뇌출혈로 막힌 뇌혈관에 길을 내려고
산을 자르듯 덥석 뇌를 잘랐다는데
생의 지반이 붕괴된 엄니는
한평생 이끌어온 길의 발가락이 떨어져나가고 말았습니다
한참 절룩거리다 돌아오십니다
노루가 사라져버린 길을 찾듯
홀연한 길의 발가락을 찾다가
장판바닥만 쓸어보고 한동안 망연하십니다
주섬주섬 밤새워 꿰맨 기억의 가닥이 흩어져버렸습니다
주인에게서 멀어진 발가락의 열린 상처에
토사에 뒤덮인 절개지처럼 망각구름이 쌓입니다
산사태처럼 작은 기억들이 무너져 내리자
반듯한 가르마 같던 엄니 길 전체가 흔들립니다
씽크홀*처럼 엄니의 길들이 돌연사하고 있습니다
어떤 추억도 뿌리내리지 못하는 절개지는
먼 길 찾아온 사촌바람에게도
손잡고 울먹이는 풀씨친구에게도
밥 안준다고 타박입니다
길을 잃은 산짐승이 사라지듯
엄니의 아름답던 꽃잎도 낙화유수입니다
때 아닌 갱년기처럼 변덕스런
기억의 가닥을 엄니는 아예 싹둑 가위질입니다
핏물 어룽진 노을이 산허리에 업혀서
저물어가는 꽃잎에 침을 탁. 탁. 뱉습니다.

*씽크홀: 땅이 갑자기 꺼지는 현상

전숙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1
40. 노안면 금안동
2
우리는 누구나 시인이다
3
나주·화순 민주당 국회의원 후보 경선 갈수록 혼탁
4
‘음모론’과 ‘개소리’로 얼룩진 나주·화순 민주당 국회의원 후보 경선
5
나주‧화순 민주당 국회의원 후보 경선 갈수록 ‘이전투구‘
6
민주주의의 꽃
7
기고문
8
나주시, ‘1305 건강걷기 챌린지’ 운영
9
2024년 1월부터 저는 ‘세 아이의 아버지가 되었습니다.’
10
손금주 예비후보 ‘선거사무소 개소식’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전남 나주시 빛가람로 685 비전타워 206호 나주투데이  |  대표전화 : 061)334-1102~3  |  팩스 : 061)334-1104
등록번호 : 전남 다00334   |  발행인 : 윤창화  |  편집인 : 이철웅  |  e-mail : njt2001@hanmail.net
Copyright © 2013 나주투데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