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8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기획/연재] 나주 독널
독널은 고대에 점토를 구워서 만든 옹관(甕棺)이다. 중국 산동지역, 일본 규슈지역, 라오스, 베트남 등 동남아시아 지역에서도 독널이 확인되고 있으나 우리나라 옹관묘처럼 대형인 것은 찾아보기 힘들다. 우리나라에서 대형 옹관묘는 영산강 유역 마한 사회를
허북구   2023-03-13
[기획/연재] 천연염색 깃발과 나주 동점문 밖 석당간
인간이 직물 등에 염색해서 이용하기 시작한 것은 기원전 3000년 전이다. 1856년에는 영국의 유기 화학자인 월리엄 헨리 파킨이 합성염료를 발명했다. 합성염료가 발명되기 전까지 천연염료는 약 5000년 가까이 다양하게 이용되었다.천연염료의 용도는 옷
나주투데이   2023-02-19
[기획/연재] 파스텔 도시, 나주
파스텔(pastel)의 사전적 의미는 빛깔이 있는 가루 원료를 길쭉하게 굳힌 크레용이다. 크레용(crayon)은 서양화에 쓰이는 막대기 모양의 미술 도구이다. 파스텔은 크레용이고, 크레용은 미술 도구인데, “왜 제목에서부터 나주를 파스텔 도시라고 하는
나주투데이   2023-02-06
[기획/연재] 나주 밥상과 천연염색
음식의 색은 우리의 몸과 마음에 영향을 미친다. 한국요리, 중국요리, 일본요리는 전혀 다른 것 같아도 오행론(五行論)이라는 공통된 사고방식이 곁들어 있다. 오행론은 고대 중국에서 시작된 자연 철학으로 음식의 '오미(五味)·오색(五色)·오법(五法)'도
허북구 운영국장   2023-01-15
[기획/연재] 나주 빛가람과 천연염색
광주전남공동혁신도시의 통칭인 빛가람혁신도시에서 빛가람은 광(光, 빛)주와 영산강(江, 가람: 강의 옛 우리말)에서 따온 것이다. 광주광역시와 전라남도가 공동으로 혁신도시를 유치한 데서 유래된 것인데, 지금은 광주를 빼고도 빛가람에 관해 설명할 수 있게
허북구   2023-01-02
[기획/연재] 최부의 고향 나주와 중국 태주의 쪽 문화
나주는 누가 뭐래도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쪽 염색 고장이다. 오늘날의 인식은 그러하나 조선시대까지의 여러 문헌을 살펴보면 나주의 쪽 염색이 특별하게 발달 되었다는 자료는 찾아보기가 힘들다.우리나라에서 쪽 염색이 많이 이루어졌던 1900년대 초까지만 해도
허북구 운영국장   2022-12-19
[기획/연재] 나주 영산포의 쪽 염색과 색채 자원
쪽은 인류 역사상 가장 오랫동안 사용되어 온 식물염료이다. 세계 각지에서 재배와 이용이 되었던 쪽은 유럽제국의 동인도회사 설립 배경과 간디의 비폭력·불복종 운동의 계기가 되었다. 아메리카 대륙의 노예제도가 견고히 되었던 이면에도 쪽이 있었다. 쪽은 1
허북구   2022-12-05
[기획/연재] 영산강이 간직해온 고대 염색문화
천연염색은 고대부터 존재부터 인류의 발명품이다. 고대 인류는 광물, 곤충 가루, 식물의 즙 등을 몸에 바르거나 생활 도구에 이용했음이 유적을 통해 나타나고 있다. 염색은 제사장, 사냥하는 사람들 등 다양한 부류에서 이용되었는데, 특히 어부들이 능숙하게
나주투데이   2022-11-20
 1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전남 나주시 빛가람로 685 비전타워 206호 나주투데이  |  대표전화 : 061)334-1102~3  |  팩스 : 061)334-1104
등록번호 : 전남 다00334   |  발행인 : 윤창화  |  편집인 : 이철웅  |  e-mail : njt2001@hanmail.net
Copyright © 2013 나주투데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