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3,994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김덕수 기자의 마을과 사람] 35. 성북동 2통
실핏줄같은 골목길에 나주사람들의 역사와 문화 녹아있어항일의병유적에 나주세무서·우체국, 병원·약국 등 상가 즐비한 중심지호남 최초 쌀도정공장과 양곡창고는 도시재생 통해 복합문화공간 탈바꿈 “양복쟁이로 60년을 살았어. 집 사서 여기로 온 지도 36년이여
김덕수 객원기자   2023-12-10
[기획/연재] 그분을 생각하며
문우들과 모임이 끝나자 손마다 소금 빵 한 봉지씩을 들려주신다. 지하철 등받이에 기대어 방금 헤어진 그분을 생각하며 눈을 감았다. 품격이라는 단어가 머릿속을 채워온다. 품격을 생각하면 품위가 함께 온다. 두 단어에서는 꽃향기보다 과일 향이 더 진하게
송용식 수필가   2023-12-10
[기획/연재] ‘초밥에는 밥알이 몇 개가 들어갈까?’
‘재벌 집 막내아들’이라는 드라마에서 재벌 회장 진양철이 요리사에게 초밥 밥알 개수가 몇 개냐고 묻는 장면이 재밌었는지, 지금까지도 초밥 밥알 개수를 묻는 손님들이 종종 있다. “주방장님 여기는 초밥에 밥알이 몇 개가 들어갑니까?” “230개입니다.”
심은일   2023-12-10
[홍관희의 시시한 하루] 설어가 내리는 마을
저리도 고운 설어雪語들이 지상의 낮은 사람들의 가슴으로 내려와 포근히 녹아드는 걸 보면 시대의 나침반을 십자가처럼 짊어지고 살아온 아름다운 시인들의 시를 찾아 읽던 하느님이 마음에 드는 시어詩語들을 골라 지상의 낮은 사람들 가슴에 가서 닿으라고 송이송
홍관희 시인   2023-12-10
[기획/연재] 나주 숯 염색과 탄소중립
다시면 가운리 신걸산 중턱에는 복암사(伏巖寺)라는 사찰이 있다. 현재 백양사의 말사인 이 사찰은 654년(백제 의자왕 14) 안신선사가 보광사의 20여 개 암자 중 하나로 창건하여 복천암(伏泉庵)이라 이름 붙였다고 전해질 만큼 오랜 역사가 있다. 19
허북구   2023-12-10
[기획/연재] 제256회 제2차 정례회 전체의사일정 변경안
나주투데이   2023-12-04
[읍면동주간행사동향] 2023.12.4. ~ 2023.12.10.
◎ 금남동 기관사회단체장 회의=17:00~청하회센터, 14명 ◎ 다도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사업=08:00~ 행정복지센터, 14명 ◎ 나주신협 후원물품 기탁식=11:00~ 행정복지센터, 5명 ◎ 다도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 회의=13:00~ 행정복지센터,
나주투데이   2023-12-04
[기획/연재] 메가서울 아닌 혁신도시부터 살려야
나주시가 최근 '혁신도시 상가 공실률 실태조사 용역'을 통해 전체 상가 공실 현황을 전수조사했다. 전체 상가 6967실을 대상으로 현장을 확인한 결과 혁신도시 전체 상가 평균 공실률은 43.4%(3025실)로 집계됐다.한국부동산원이 분석한 전국 7개
나주투데이   2023-11-26
[기획/연재] ‘이상동기 범죄(묻지마 폭행)’
뚜렷하지 않거나 일반적이지 않은 동기를 가지고 불특정 다수를 향해 벌이는 폭력, 즉 현실에 대한 막연한 불안감, 실업율의 증가, 빈곤 등이 이상동기 범죄의 사회적 원인으로 지목된다.지난 7월 21일, 신림동 신림역 근처에서 피의자 조선에 의한 칼부림으
나주투데이   2023-11-26
[김현 객원기자의 세상읽기] 全(全州)羅(羅州)도의 全州 - 전주의 도시재생 ‘인후반촌마을’
늙어가는 도시에 어떻게 활력을 불어넣으며 거주하는 사람들의 문화를 표현할 것인지 고민하는 대한민국 곳곳을 둘러보려 합니다. 이번 회는 전주에 위치한 인후반촌 마을의 도시재생 사업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진북·인후·서노송동 일원 인후·반촌은 30년 이
김현 객원기자   2023-11-26
[간이역에서 만난 문학작품] 근대와 현대가 공존하는 대구大邱역 (2)
가는 길은 ‘빼앗긴 들에도 봄은 오는가’의 이상화 고택과 비운의 천재화가라는 이인성의 나무가 있는 계산 성당을 지나 3·1 만세운동 길의 청라언덕에 올랐다. 언덕에 지어진 선교사들의 주택은 붉은 벽돌과 함께 세월의 깊이를 실감케 했다.이름도 스윗즈,
나주투데이   2023-11-26
[기획/연재] 박봉규 시인의 '집 떠나면 개고생'
뻐꾸기 둥지 위에매달린 동그란 호박 나의 집은 어디인가 ∎ 박봉규 시인의 '집 떠나면 개고생'
나주투데이   2023-11-26
[문순태 작가의 영산강 풍류기행 詩] 무등산 물과 가막골 물
무등산 물이 가막골 물을 만났다만나는 순간 반가이 맞아 손잡고 하나 되어 서로 같은 꿈을 간직하고 낮은 곳으로 더 낮은 곳으로 흐른다 높고 낮음의 차별 없는 강물 같은 이 수평세상(水平世上) 사람들은 왜 만들 수 없을까 내 마음 깊은 곳에서도 잔조로운
문순태 작가   2023-11-26
[김덕수 기자의 마을과 사람] 34. 문평면 산호리 1구 남산마을
우산각 5·샘 6·가게 4곳 있던 문평면에서 가장 큰 마을겨울에 가마니짜서 이고 물 건너 산 넘어 함평장에 팔아 아이들 설빔 해줘40명 동창이 마을의 동·서·위·아래로 나눠 놀고…농토 많아 특작 없어 문평면에서 가장 크고 앞서간다 하여 ‘
김덕수 객원기자   2023-11-26
[기획/연재] 맨발로 걷다 보면
처음 맨발 걷기를 하자고 아내와 함께 근처 운동장으로 갔을 때다.“난 더 못 걷겠어.” 몇 걸음을 걸어 본 난 견딜 만했는데 아내는 아프다고 했다. 내 발바닥이 아내보다 더 두꺼워서일까. 아님 말초 신경이 둔해서일까. 그래서 요즘은 혼자서 걷는 날이
송용식 수필가   2023-11-26
[기획/연재] 김치도 못먹는 요리사의 ‘김치’ 이야기
‘김치’를 중국과 일본에서 김치의 종주국이라고 주장을 하는 이유는 고추와 배추가 삼국시대에 중국에서 넘어왔고 조선 시대에 고춧가루가 일본에서 넘어온 것을 뒷받침할 수 있는 근거자료가 실존하고 있기 때문이다.하지만 아주 오래전부터 전 국민의 대부분이 집
심은일   2023-11-26
[홍관희의 시시한 하루] 나무 한 그루 1
1한 그루의 나무인 줄 알았는데 살다가한 그루가 아니란 걸 알게 되었네내 삶의 뜨락에햇살 품은 나무들 여럿 함께 있었네 지나온 모든 시간이 모여오늘 새로운 하루를 열듯그냥 지나가는 시간은 없는 거라며세월만 한 이야기가 들어와 앉은 나이테 그곳에도 크고
홍관희 시인   2023-11-26
[기획/연재] 나주 샛골나이와 쪽 염색
나주세목은 조선말 최고의 무명 옷감이었다. 옷감이 돈처럼 사용되던 일제강점기 시절 장안 도부상(到付商)들은 나주세목을 비단 다음가는 유통수단으로 높이 취급했다. 그들은 거드름 피우는 선비들에게 나주샛골의 무명을 팔고 다녔다. 조선일보 1925년 1월
나주투데이   2023-11-26
[읍면동주간행사동향] 2023.11.20. ~ 2023.11.26.
◎ 다도면 연탄나눔봉사=09:00~ 다도면 도동리·궁원리, 10명 ◎ 영강동 주민자치위원회 회의=11:00~ 행정복지센터, 26명 ◎ 다도면 행복나주이동봉사단=10:00~ 은사경로당, 30명 ◎ 반남면 주민자치위원회 회의=11:00~ 행정복지센터,
나주투데이   2023-11-20
[읍면동주간행사동향] 2023.11.13. ~ 2023.11.19.
◎ 노안면 주민자치위원회 선진지 견학=09:00~ 제주도 일원, 25명 ◎ 송월동 통장협의회 회의=10:30~ 행정복지센터, 18명 ◎ 봉황면 새마을부녀회 회의=11:00~ 봉황농협 문화센터, 50명 ◎ 성북동 통장협의회 회의=17:00~ 행정복지센터
나주투데이   2023-11-14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전남 나주시 빛가람로 685 비전타워 206호 나주투데이  |  대표전화 : 061)334-1102~3  |  팩스 : 061)334-1104
등록번호 : 전남 다00334   |  발행인 : 윤창화  |  편집인 : 이철웅  |  e-mail : njt2001@hanmail.net
Copyright © 2013 나주투데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