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3,994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기획/연재] 한방 - 월경통(月經痛)에 대하여 Ⅱ
월경이 시작되는 동시에 또는 월경이 시작되기 몇 일전부터 하복통, 요통, 오심, 현기증, 신경질, 두통 등의 증상이 나타나게 됩니다. 또한 설사하거나 구토증이 발생하기도 합니다. 드물지만 너무 고통스러워 쓰러지는 경우도 있습니다. ▲ 남평한의원장 정인
한영구 기자   2007-09-17
[기획/연재] 19개 읍·면·동을 찾아서 - ③ 왕곡면
본지는 지역민들과 향우들에게 우리가 현재 살고 있는 그리고 살았던 각 지역마다의 특성과 유래 등을 알리고, 나아가 각각의 특색을 살려 앞으로 어떤 방향으로 발전해가야 하는가를 함께 고민해보기 위해 매주 19개 읍·면·동을 찾아가 본다.유기질 풍부한 토
김현정 기자   2007-09-10
[기획/연재] 금천면 원곡리 윤경자씨
칭찬은 고래를 춤추게 할 정도로 삶을 변화시키는 능력을 가지고 있다지만 우리사회는 아직까지 칭찬에 인색하다. 이에 본지는 칭찬문화를 조성하고 지역민들에게 칭찬의 아름다움을 널리 알리고자 각자 맡은 분야에서 자신을 드러내지 않고 성실히 일하는 나주인을
김현정 기자   2007-09-10
[기획/연재] 양방 - 퇴행성관절염(치료와 관리)
날씨가 서늘해지는 가을철이 시작되면 무릎이 시린 관절염 환자도 늘어난다.나이가 들면 생기는 퇴행성관절염은 국민 10명 중 1, 2명은 평생 한 번은 앓는 흔한 질환이다. 퇴행성관절염은 못 고치느냐고 물어보는 어르신들이 많지만 나이가 많아지면 누구나 흰
김민주 기자   2007-09-10
[기획/연재] 냉동업계의 선두주자 (주)신진냉동
이천년의 유구한 역사와 찬란한 문화유산을 보유한 만큼 우리지역에는 지역경제활성화를 위해 구슬땀을 흘리는 많은 향토기업이 자리하고 있다. 최근에는 국민임대산단 조성으로 기업하기 좋은 지역으로 평가받고 있으며 혁신도시유치로 천문학적인 경제파급효과가 기대되
김민주 기자   2007-09-10
[기획/연재] 강건희의 홍어이야기 - 15. 홍어와 가오리의 정의 Ⅰ
"맛의 혁명", "삭힘의 미학", "발효가 탄생시킨 바다의 귀물"사람들이 홍어를 두고 하는 말이다. 강렬한 맛에 대한 절대적 표현이 아닐 수 없다.홍어는 숙성을 통해서 맛을 얻는다. 홍어에는 그 어떤 생선도 따라올 수 없는 깊이가 있다.사람들이 한번
김민주 기자   2007-09-10
[기획/연재] 투데이 추천도서 - 4. 난장이가 쏘아 올린 작은공
도시빈민의 고통과 좌절을 그린 조세희씨의 연작소설집 《난장이가 쏘아 올린 작은 공》( '난쏘공' ). 1978년 초판이 출판된 '난쏘공'은 같은 제목의 연작 12편 중, 네 번째에 해당하는 중편 소설이다. 1970년대 한국소설이 거둔 중요한 결실로 평
이철웅 편집국장   2007-09-10
[기획/연재] 청산 윤영근의 소설표해록 - 5. 끝없는 표해(漂海)
위태위태하던 수정호는 아직 유유하다. 그런 대로 잘 버티고 있는 것이다. 요동치며 흔들릴 때는 당장 뒤 짚어질 것처럼 무서웠지만 질긴 것이 사람의 명(命)이다. 최부는 큰소리로 총무에게 물었다. "배 안에 물은 얼마나 차 올랐는가?" 기세 좋은 안의가
신광재 기자   2007-09-10
[기획/연재] 순종의 나주이야기 - 25. 손식대를 아십니까?
비온 뒤에 손식대를 지나며 느낌이 있어서(雨後 過孫軾臺有感)峯藏暮靄柳藏烟 봉우리는 저녁 이내를 감추고 버들은 안개를 감추네谷雨初晴漲石川 골짝의 비가 막 개자 돌 시내에 물이 부네玉節孫郞携妓處 옥 부절을 찬 손랑이 기생 데리고 놀던 곳에遺臺今作豆花田 누
김민주 기자   2007-09-10
[기획/연재] [투데이 프리즘] 고구마로 만든 도요타자동차
21세기는 본격적인 바이오경제(Bio-Economy)시대에 진입할 전망이다. 바이오 경제시대를 이끌어갈 바이오공학기술은 세계경제와 산업의 패러다임을 변화시키고 새로운 성장 동력이 될 것이다.기름값이 크게 상승하고 지구적 환경문제에 대한 관심과 우려가
나주투데이   2007-09-10
[기획/연재] 생활수화 배우기 - 친구와 함께 놀아요
본지는 일반인들이 장애인들에 대한 편견을 버리고 더불어 살아가는 복지나주를 만들기 위해 일상생활에서 의사소통이 가능한 수화를 배울 수 있도록 코너를 연재한다.① 친구 ▲ 양손을 엇갈리게 하여 두 번 박수치듯 부딪힌다. ② 함께 ▲ 양손 검지손가락을 펴
김현정 기자   2007-09-10
[기획/연재] 나이든 호미
전숙나이든 호미가 힘들어 보여 젊은 호미를 샀다. 김을 매는데, 젊은 호미는 다짜고짜 풀숲에 달려들더니 날카로운 손톱을 바짝 세우고 풀뿌리를 댕강댕강 막무가내로 끊어놓았다.날이 밝자 글쎄, 잘려진 풀뿌리에서 새움이 쏘옥 혓바닥을 내미는 것이었다.내버리
전숙 시민기자   2007-09-10
[기획/연재] 바른 문장을 쓰기 위한 우리말 다듬기 - (61)
독재자 이승만에 대한 좋지 않은 생각을 조금이라도 누그러뜨려 주는 사람이 그의 부인인 프란체스카 여사다. 예복 한 벌을 40년간 입던 프란체스카 여사의 근검한 생활 태도는 아직까지 많은 사람의 입에 오르내릴 정도다.그런데 프란체스카 여사를 가리키던 '
신광재 기자   2007-09-10
[기획/연재] 봉황면 '좋은 동네 시민대학' 졸업식
봉황면 '좋은 동네 시민대학'이 지난달 31일 졸업식을 갖고 56명의 졸업생을 배출했다.이날 졸업식은 5일간의 교육내용을 마친 졸업생들을 비롯해 양영록 봉황면주민자치위원장, 이철웅 주민자치위원장협의회장, 나종석 도의원, 주향득 나주사랑봉사회장, 고병수
김현정 기자   2007-09-01
[기획/연재] 나 의장을 비롯한 민주당 시의원들 이래도 되는가
지난달 30일 박준영 도지사 나주방문에 따른 시정보고회에 민주당소속 시의원 8명이 전원 참석하지 않은데 대해 지역사회가 경악을 금치 못하고 있다. 개인적인 감정을 앞세운 나 의장이나 의장 눈치보느라 의원직분 망각하고 알아서 '기'는 민주당소속 의원들이
김민주 기자   2007-09-01
[기획/연재] 산포면 등수리 다나까 도모미씨
칭찬은 고래를 춤추게 할 정도로 삶을 변화시키는 능력을 가지고 있다지만 우리사회는 아직까지 칭찬에 인색하다. 이에 본지는 칭찬문화를 조성하고 지역민들에게 칭찬의 아름다움을 널리 알리고자 각자 맡은 분야에서 자신을 드러내지 않고 성실히 일하는 나주인을
김현정 기자   2007-09-01
[기획/연재] 19개 읍·면·동을 찾아서 - ② 세지면
본지는 지역민들과 향우들에게 우리가 현재 살고 있는 그리고 살았던 각 지역마다의 특성과 유래 등을 알리고, 나아가 각각의 특색을 살려 앞으로 어떤 방향으로 발전해가야 하는가를 함께 고민해보기 위해 매주 19개 읍·면·동을 찾아가 본다.천혜의 자연 조건
김현정 기자   2007-09-01
[기획/연재] [투데이 프리즘] 룰라 대통령과 주민참여예산제
루이스 이냐시오 룰라 다 실바.남미 최대 국가 브라질에서 사회정의와 개혁을 주창하는 좌파정권의 노동자 대통령이다.우리에게는 룰라 대통령으로 더 잘 알려진 그는 지난 2006년말 재선에 성공하며, 브리질 사상 두 번째로 재선에 성공한 대통령이 되었다.
나주투데이   2007-09-01
[기획/연재] (주)일진수출포장
이천년의 유구한 역사와 찬란한 문화유산을 보유한 만큼 우리지역에는 지역경제활성화를 위해 구슬땀을 흘리는 많은 향토기업이 자리하고 있다. 최근에는 국민임대산단 조성으로 기업하기 좋은 지역으로 평가받고 있으며 혁신도시유치로 천문학적인 경제파급효과가 기대되
김민주 기자   2007-09-01
[기획/연재] 강건희의 홍어 이야기-14.홍어와 가오리의 국가별 반입량 및 어장별 위도
“맛의 혁명”, “삭힘의 미학”, “발효가 탄생시킨 바다의 귀물”사람들이 홍어를 두고 하는 말이다. 강렬한 맛에 대한 절대적 표현이 아닐 수 없다.홍어는 숙성을 통해서 맛을 얻는다. 홍어에는 그 어떤 생선도 따라올 수 없는 깊이가 있다.사람들이 한번
김민주 기자   2007-09-01
 191 | 192 | 193 | 194 | 195 | 196 | 197 | 198 | 199 | 20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전남 나주시 빛가람로 685 비전타워 206호 나주투데이  |  대표전화 : 061)334-1102~3  |  팩스 : 061)334-1104
등록번호 : 전남 다00334   |  발행인 : 윤창화  |  편집인 : 이철웅  |  e-mail : njt2001@hanmail.net
Copyright © 2013 나주투데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