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3,994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기획/연재] 순종의 나주이야기 - 28. 광탄의 옛이야기
광탄의 전투연습장을 지나며(過廣灘習陣場)三營??拂雲橫 세 진영의 깃발은 구름에 닿아 가로 놓였고戈甲?空耀雪? 창과 갑옷은 하늘 흔들고 눈같은 칼끝이 반짝였네卽今軍國無虞事 지금은 군대와 나라에 염려할 일이 없으니蔓草和烟舊戰場 덩굴 풀과 부드러운 안개가
김민주 기자   2007-10-08
[기획/연재] 한방 - 냉·대하(冷·帶下)에 대하여 Ⅰ
여성 질환 중에서 거의가 자궁에 관한 것인데, 그 가운데 질 분비물이 많아지고 냄새가 나는 냉·대하가 있습니다. 정상적인 질 분비물은 주로 세균과 죽은 질 내벽 세포, 자궁경관 점액 등으로 구성되어 질 내가 건조한 것을 막아주고 성교 때 윤활유의 역할
한영구 기자   2007-10-08
[기획/연재] 생활수화 배우기 - 내 가족을 사랑합니다
본지는 일반인들이 장애인들에 대한 편견을 버리고 더불어 살아가는 복지나주를 만들기 위해 일상생활에서 의사소통이 가능한 수화를 배울 수 있도록 코너를 연재한다.① 내 ▲ 손바닥을 펴서 자기 가슴에 댄다. ② 가족(집+사람) ▲ 집 : 양손을 펴서 손끝을
김현정 기자   2007-10-08
[기획/연재] 완사천
전숙그대, 무탈한가천년을 건너온 기다림이 닳아신들메가 헐거운 조약돌은 실바람 기척에도 이리 출렁이는데목이라도 메어너, 인연의 샘물 들이키면때로는 떠돌이 사랑도 살풋 길을 세우고화석이 된 저 버들에 닿으려나.
전숙 시민기자   2007-10-08
[기획/연재] 바른 문장을 쓰기 위한 우리말 다듬기 - (64)
가끔씩 잊어버리고 있다가도 신문이나 방송을 보면서 우리나라가 아직도 전쟁 중임을, 지금은 휴전 중임을 되새기곤 한다. 이런 말들 덕분 .각개전투, 대공세, 만루포, 맹폭, 배수진, 백병전, 비밀병기, 신호탄, 실탄, 십자포화, 양동작전, 엄호사격, 요
신광재 기자   2007-10-08
[기획/연재] 양만사료 선두주자 (주)코팩스
이천년의 유구한 역사와 찬란한 문화유산을 보유한 만큼 우리지역에는 지역경제활성화를 위해 구슬땀을 흘리는 많은 향토기업이 자리하고 있다. 최근에는 국민임대산단 조성으로 기업하기 좋은 지역으로 평가받고 있으며 혁신도시유치로 천문학적인 경제파급효과가 기대되
김민주 기자   2007-09-20
[기획/연재] 바르게살기 여성봉사회 조은희씨
칭찬은 고래를 춤추게 할 정도로 삶을 변화시키는 능력을 가지고 있다지만 우리사회는 아직까지 칭찬에 인색하다. 이에 본지는 칭찬문화를 조성하고 지역민들에게 칭찬의 아름다움을 널리 알리고자 각자 맡은 분야에서 자신을 드러내지 않고 성실히 일하는 나주인을
김현정 기자   2007-09-20
[기획/연재] 강건희의 홍어 이야기 - 17. 영산포가 숙성홍어 경쟁력을 갖는 이유
"맛의 혁명", "삭힘의 미학", "발효가 탄생시킨 바다의 귀물"사람들이 홍어를 두고 하는 말이다. 강렬한 맛에 대한 절대적 표현이 아닐 수 없다.홍어는 숙성을 통해서 맛을 얻는다. 홍어에는 그 어떤 생선도 따라올 수 없는 깊이가 있다.사람들이 한번
김민주 기자   2007-09-20
[기획/연재] 19개 읍·면·동을 찾아서 - ⑤ 공산면
본지는 지역민들과 향우들에게 우리가 현재 살고 있는 그리고 살았던 각 지역마다의 특성과 유래 등을 알리고, 나아가 각각의 특색을 살려 앞으로 어떤 방향으로 발전해가야 하는가를 함께 고민해보기 위해 매주 19개 읍·면·동을 찾아가 본다.삼한지 테마파크와
김현정 기자   2007-09-20
[기획/연재] 투데이 추천도서 - 6. 대장정
"13억 중국 인민의 꿈이 담긴 서서시, 대장정"1934년 10월 15일 밤, 중국 장시에서 약 8만 명의 남자와 35명의 여자들이 길을 나서며 시작된 대장정(大長征). 이들은 공산당 지도부가 결정한 '작전상 후퇴'를 하고 있는 것이었지만 사실은 장제
이철웅 편집국장   2007-09-20
[기획/연재] [투데이 프리즘] 학벌 권하는 사회
신정아씨 학력위조 파문이 온 나라를 떠들썩하게 하고 정치권을 뒤흔들어 태풍을 일으키는 요즘, 학벌 없는 사회를 다시 생각한다. 최근 조사결과에 의하면 네티즌 3명중 2명은 학벌주의 사회 풍토가 학력위조를 조장하는 가장 큰 원인이라고 생각하는 것으로 조
나주투데이   2007-09-20
[기획/연재] 양방 - 극심한 가슴통증 '위험신호' [심혈관질환]
사망률이 세계 최고 수준인 우리나라 40대 남성의 주된 사망원인은 심혈관질환이다. 여기에는 협심증, 심근경색증 등이 포함되는데 치사율이 매우 높아 심근경색증의 경우 25% 가량의 환자가 병원 도착 전에 사망한다. 협심증은 비교적 전초병이라 할 수 있어
김민주 기자   2007-09-20
[기획/연재] 청산 윤영근의 소설표해록-6.무정자로 태어난 여인국
최부는 홍문관 부교리(副校理)로 근무했던 시절의 강의 실력을 자랑이나 하듯 차근차근 설명했다. "지금 우리들이 타고 있는 수정호는 제주의 별도포를 떠난 지 엿새째가 되었다. 추자도를 거쳐 흑산도의 앞 바다를 떠돌고 있는 샘이다. 황해의 중간지점으로 지
김민주 기자   2007-09-20
[기획/연재] 생활수화 배우기 - 추석에 만나요
본지는 일반인들이 장애인들에 대한 편견을 버리고 더불어 살아가는 복지나주를 만들기 위해 일상생활에서 의사소통이 가능한 수화를 배울 수 있도록 코너를 연재한다.① 추석(송편+축하) ▲ 송편 : 오른손 엄지와 검지로 오므린 왼손 끝을 검지부터 차례로 쥐었
김현정 기자   2007-09-20
[기획/연재] 동틀 무렵
전숙고향 동구에서 낡은 평상을 만났습니다아버지를 마중하시던 어머니바지랑대에 내걸린 헌 적삼처럼곤한 길손을 반겼습니다한창때의 푸르름은 그 빛이 바래이고누군가의 발품에 닳아서구멍 나고 헤진 가슴이얼기설기 얽혀있었습니다미처 평상에 앉기도 전에 첫차가 왔습니
전숙 시민기자   2007-09-20
[기획/연재] 순종의 나주이야기 - 27. 살며시 외로운 처마에 밤이 들고
달밤에 감회를 쓰다(月夜記懷)悄悄孤簷夜 살며시 외로운 처마에 밤이 들고茫茫五內焚 아득히 오장이 타는 구나簫騷風外竹 쓸쓸한 것은 바람 너머의 대나무요虧掩月邊雲 흐릿흐릿한 것은 달님 가의 구름이로다宿鳥驚深樹 자는 새가
김민주 기자   2007-09-20
[기획/연재] 바른 문장을 쓰기 위한 우리말 다듬기 - (63)
방통을 조조에게 보내 배를 묶어 두도록 하는 데까지는 성공한 오나라 총사령관 주유가 고민하고 있을 때 문득 황개가 찾아와 화공(火攻)을 권한다. 주유는 그런 계책을 벌써 세워 뒀으나 거짓으로 항복해 조조를 속일 마땅한 사람이 없다며 맡아주기를 큰절로
신광재 기자   2007-09-20
[기획/연재] (주)두산 전남물류 나주컨설팅센터
이천년의 유구한 역사와 찬란한 문화유산을 보유한 만큼 우리지역에는 지역경제활성화를 위해 구슬땀을 흘리는 많은 향토기업이 자리하고 있다. 최근에는 국민임대산단 조성으로 기업하기 좋은 지역으로 평가받고 있으며 혁신도시유치로 천문학적인 경제파급효과가 기대되
김민주 기자   2007-09-17
[기획/연재] 19개 읍·면·동을 찾아서 - ④ 반남면
본지는 지역민들과 향우들에게 우리가 현재 살고 있는 그리고 살았던 각 지역마다의 특성과 유래 등을 알리고, 나아가 각각의 특색을 살려 앞으로 어떤 방향으로 발전해가야 하는가를 함께 고민해보기 위해 매주 19개 읍·면·동을 찾아가 본다.고대마한 문화 중
김현정 기자   2007-09-17
[기획/연재] 나주종합사회복지관 장형준씨
칭찬은 고래를 춤추게 할 정도로 삶을 변화시키는 능력을 가지고 있다지만 우리사회는 아직까지 칭찬에 인색하다. 이에 본지는 칭찬문화를 조성하고 지역민들에게 칭찬의 아름다움을 널리 알리고자 각자 맡은 분야에서 자신을 드러내지 않고 성실히 일하는 나주인을
김현정 기자   2007-09-17
 181 | 182 | 183 | 184 | 185 | 186 | 187 | 188 | 189 | 19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전남 나주시 빛가람로 685 비전타워 206호 나주투데이  |  대표전화 : 061)334-1102~3  |  팩스 : 061)334-1104
등록번호 : 전남 다00334   |  발행인 : 윤창화  |  편집인 : 이철웅  |  e-mail : njt2001@hanmail.net
Copyright © 2013 나주투데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