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3,994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기획/연재] 누정 문학 - 5. 수운정(峀雲亭) ③
나위소의 손자 나두동 수운정 중수 중심 인물수운정의 주인 나위소(羅緯素)에게는 보(補), 반(襻), 진(袗)의 세 아들이 있었고, 그 중 셋째 진에게 두춘(斗春), 두하(斗夏), 두추(斗秋), 두동(斗冬) 등 4남이 있었으니 약헌(藥軒)
신광재 기자   2009-02-06
[기획/연재] 떡 방앗간
전숙설날이 다가오니 100미터 단거리선수처럼 고향의 떡 방앗간 굴뚝이 숨 가쁘게 설레인다해후의 순간이 다가오는 것이다닷 발쯤 늘어지던 가래떡 같은 기다림이 쫄깃해지고봄부터 뜯어말린 쑥빛 희망은다시 삶아내도 그 빛과 향기 새록새록 우러난다쑥과 쌀이 엉기
전숙 시민기자   2009-01-23
[기획/연재] [기자수첩] 주민과의 대화 이대로 좋은가
시민과 함께 새로운 영산강 시대를 열어갈 2009년 시장과 주민과의 대화가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 하지만 주민과의 대화 방식을 개선해야 한다는 지적이 곳곳에서 일고 있다.시는 이번 주민과의 대화를 위해 2천8백여 만원을 쓰고 수백억이 필요한 지역숙원사
김민주 기자   2009-01-23
[기획/연재] 투데이 추천도서 - 고산 큰스님 회고록《지리산의 무쇠소》
불교 조계종의 큰 어른인 경남 하동 쌍계사 조실 고산(76) 스님이 60 여 년 수행과정 이야기를 엮은 회고록 《지리산의 무쇠소》를 펴냈다.이 회고록은 고산 스님이 출가해 60여 년 간 수행하며 겪은 이야기를 적은 책이지만 행간 곳곳에는 스님이 출가한
이철웅 편집국장   2009-01-23
[기획/연재] [투데이 프리즘] 이제는 환경질환에 눈을 떠야할 때이다.
석면광산 인근에 사는 마을주민들에게서 집단적인 석면피해가 보고되었다.지난 일제시대 때 개발되어 80년대까지 운영되었던 충남 홍성군 광천읍과 은하면, 보령시 오천면과 청소면 등 5개 마을 주민들 215명을 무작위로 정밀건강 검진을 한 결과 이중 100여
나주투데이   2009-01-23
[기획/연재] 7. 금하 서상록(徐相錄) ①
금하 서상록은 젊은 나이에 청운의 뜻을 품고 일본으로 건너가 사업에 크게 성공한 인물이다. 남다른 애향심으로 아무런 사심 없이 고향에 전기, 전화시설을 해 주고, 나주시민회관과 봉황 면민회관(복지회관), 그리고 1950년대에는 나주고등학교와 봉황초등학
신광재 기자   2009-01-23
[기획/연재] 누정 문학 - 5. 수운정(峀雲亭) ②
김만영(金萬英)은 수운정서(峀雲亭序)에서 '미상화편달술진징사지가구楣上華扁達述晉徵士之佳句'라 하고 나두동(羅斗冬)의 수운정중창상량문에서 '화편시갈華扁始? 개추도영지유사盖追陶令之遺詞'라 함은 정자의 명명(命名)이 도연명의 글 귀거래사(歸去來辭)애소 연유함
신광재 기자   2009-01-23
[기획/연재] 작은 세상
전숙어린 나무 때부터 꿈이 있었습니다누구나 올려다보는 큰 나무가 되고 싶었습니다꿈을 이루기 위해 늘 높은 곳에만 시선을 두었습니다목을 길게 빼고 쳐다보던 어느 날목이 너무 아파서 고개를 떨구고 말았습니다아! 내 그늘에서 채송화가 시름거리고 있었습니다무
전숙 시민기자   2009-01-18
[기획/연재] 바른말을 쓰기 위한 우리말 다듬기(111)
『 두음법칙의 예외 』"이름은 고유명사이니 본인이 원하는 대로 써 주는 것이 옳지 않겠는가" 하는 질문이 있었다. 물론 그런 주장에도 일리는 있다.그러나 이런 예외를 인정하면 말글살이가 혼란스러워진다. 게다가 되레 당사자가 피해를 볼 수도 있다. 예를
나주투데이   2009-01-18
[기획/연재] 투데이 추천도서 -《한국사傳》1,2,3,4,5권
역사를 뒤흔든 ‘개인’들의 리얼 드라마《한국사傳》은 한국사를 뒤흔든 ‘개인’들의 드라마 같은 삶을 통해 역사 뒤집어 보기를 시도한 책으로서, ‘역사의 대중화’를 내세운 KBS 역사 다큐멘터리 〈한국사傳〉을 책으로 옮긴 것이다.전통적인 역사서는 보통 기
이철웅 편집국장   2009-01-18
[기획/연재] 새해부터 나주는 樂園이다
김 종 / 시인공작 암수컷 한 쌍을 기르는 우리 안에 다른 한 쌍을 넣어주면 숫놈끼리 피투성이가 되도록 싸운다는 것. 그러나 비가 오거나 밤이슬이 내리면 두 라이벌은 침실에 암놈들만 들여보내고 문전에서 밤샘을 한다.새들의 입장에서 그들의 일을 물어볼
나주투데이   2009-01-18
[기획/연재] 6. 12발 상모의 귀재 이주완 ⑧
5일장 떠돌며 유랑생활쌀 보따리를 들고 광주로 올라온 김동언은 최막동의 집에서 기거하면서 이주완 패거리에 입문하게 되었다. 이주완과 최막동이 이끄는 풍물패를 따라 5일 장을 전전긍긍하면서 어깨너머로 설장구를 배웠다. 멀리 장흥, 해남 등지로 원정을 나
신광재 기자   2009-01-18
[기획/연재] 누정 문학 - 5. 수운정(峀雲亭) ①
경주목사 그만두고 영간강변에 지은 정자수운정(峀雲亭)은 조선 인, 효종대의 나위소(羅緯素)가 세운 정자이다.『전남도지(全南道誌)』에 따르면 영산 영산리 영강(榮江) 위에 있었던 정자라고 하니 그 위치는 지금의 삼영동 영산강변에 해당된다.나위소는 효종
신광재 기자   2009-01-18
[기획/연재] 설빔
전숙새해 첫손님으로 아침이 찾아왔다창문을 열어보니 해는 구름 속에 가려있다언뜻언뜻 비치는 해의 설빔색깔이 다른 헝겊을 덧댄 누더기 같다한해를 살아내기에 몹시 힘들었나보다내 어린 시절에도 어머니는 설빔을 새 옷으로 마련치 못하실 때는잿물로 깨끗이 빨아
전숙 시민기자   2009-01-10
[기획/연재] 바른말을 쓰기 위한 우리말 다듬기(110)
『 이응노? 이응로! 』'김락기'와 '이응노'. 신문을 보다가 크게 눈에 띈 이름들이다. 프로야구 심판 '김락기'는 타자가 판정에 불만을 품고 타석에 들어서지 않자 투수에게 투구를 지시, 스트라이크 판정으로 삼진아웃 처리를 했대서 체육면에 이름이 났다
나주투데이   2009-01-10
[기획/연재] 투데이 추천도서 -《나는 역사의 길을 걷고 싶다》
역사의 길 뚜벅뚜벅 내디딘 ‘참 언론인 송건호’의 생각과 실천‘우리시대 언론인의 사표’로 불렸던 청암 송건호(1926~2001)의 삶을 조명한 평전이 출간됐다. 소설가 정지아씨가 청암이 남긴 글들과 저술, 일기, 메모 등을 바탕으로 가족과 친지, 그를
이철웅 편집국장   2009-01-10
[기획/연재] [투데이 프리즘] 영산강 르네상스시대를 열자
영산강 하천정비사업이 본격 시작됐다. 하천정비와 퇴적토 준설 등을 통한 치수와 수질개선을 도모하고 예산조기집행을 통한 일자리 창출과 지방경기 활성화에 초점이 맞춰져 있다.환경단체 등 시민사회 일각에선 '대운하의 전 단계에 불과'하다는 반발도 있지만 지
나주투데이   2009-01-10
[기획/연재] 6. 12발 상모의 귀재 이주완 ⑦
우도농악은 1987년 8월 25일 전라남도무형문화재 제17호로 지정되었다. 기능보유자는 상쇠에 전경환과 설장고에 김동언이다. 김동언의 설장고 기법은 이전에 연주하던 기법보다 화려하다. 연행 방식, 복식, 음악성으로 볼 때 좌도 굿, 도서해안 굿과 함께
신광재 기자   2009-01-10
[기획/연재] 누정 문학 - 4. 쌍계정(雙溪亭) ⑦
박순과 함께 어은(漁隱) 정서(鄭鋤)의 누정제영 또한 유명하다. 하동정씨인 정서는 태종대, 1410년에 광주에서 출생해 말년에 노안 금안동으로 이사했다. 쌍계정(雙溪亭)을 관리하며 대동계(大同契)에 참여한 4성씨 중 하동정씨는 모두 정서의 후손이다.
신광재 기자   2009-01-10
[기획/연재] 투데이 추천도서 - 《처음처럼》 신영복(지은이)
우리 시대의 참된 스승, 신영복의 서화 에세이!새 정부 들어 경찰서 일선 지구대와 파출소에 내 걸려다 일부 보수집단의 반발이 있자 경찰 지휘부가 철회했던 아픈 기억이 있는 「처음처럼」이란 신영복 교수의 글씨 판.신 교수야말로 “세상이 혼탁할수록 이론은
이철웅 편집국장   2009-01-02
 171 | 172 | 173 | 174 | 175 | 176 | 177 | 178 | 179 | 18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전남 나주시 빛가람로 685 비전타워 206호 나주투데이  |  대표전화 : 061)334-1102~3  |  팩스 : 061)334-1104
등록번호 : 전남 다00334   |  발행인 : 윤창화  |  편집인 : 이철웅  |  e-mail : njt2001@hanmail.net
Copyright © 2013 나주투데이. All rights reserved.